자연친화형 랜드마크가 될 동구 밖 산책로를 만들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