핵이득마켓에서 누룽지 반계탕 800g 주문

참피디 방송을 보고 핵이득마켓에 가입했습니다.

원래는 묵은지갈비찜을 사고 싶었는데 이건 계속 품절로 나오고 있네요.

회원가입을 할때 추천인이 있던데 유튜브에도 안써있고 그래서 저는 못 적었습니다.

혹시라도 가입하실 분들이 있다면 추천인 란에 errerrer 입력 부탁드립니다.

적립금을 주는지 안주는지는 저도 못 받아봐서 아직 모르겠습니다.

여기 입점해있는 제품들은 일단 가격면에서 너무 훌륭하고 중량도 다들 기본 이상은 됩니다.

그래서 가입을 한 건데 인스턴트 해장국 같은 거 주문해보면 가격 저렴한 것들이 보통 400~450g정도 됩니다.

이거는 먹기 전에도 대충 알 수 있는데 건더기가 그리 많지 않다고 보면 됩니다.

국물의 양도 뭐 그냥 보통이고 중량이 이 정도로 나오는 거 치고 그리 맛있는 건 못 봤습니다.

근데 참피디가 판매하는 걸 보면 일단 중량이 기본 600g은 넘고 지금 올라가있는 내장탕도 630g이라고 나와있습니다.

가격도 3500원으로 거의 최저가에 판매하고 있죠.

매운갈비찜은 1kg이었고 묵은지갈비찜도 1.2kg으로 중량은 진짜 대박인 제품들입니다.

그래서 구매하려고 했던 건데 아쉽게도 품절이라 갈비찜은 계속 기다렸다가 나중에 수량 풀리면 한 5팩 정도 구매하려고 하는 중입니다.

갈비찜을 사려고 들어왔다가 얼결에 누룽지 반계탕을 주문했는데 저는 사실 삼계탕이나 반계탕을 그리 좋아하지 않습니다.

대신 와이프가 미친듯이 좋아합니다.

그리고 삼계탕에 있는 누룽지를 엄청 좋아하는데 딱 먹기 좋게 반계탕에 누룽지가 들어가있는 제품이라서 와이프 먹어보라고 한 4개 샀습니다.

중량도 800g이라 푸짐하겠더군요.

이거 말고 뼈해장국도 구매해보고 싶었는데 아쉬운 게 여러가지 제품을 같이 주문할 수 없다는 점입니다.

하나하나 구매할때마다 배송비를 내야하니까 여러가지 중복으로 다 구매하기가 힘듭니다.

그것만 빼면 진짜 좋은 쇼핑몰이지만 뭐 각기 다른 업체들을 소개해주는 역할이니 배송비가 각각 부담되는 건 어쩔 수 없다고 생각합니다.

일단 오늘 주문했으니 나중에 오면 점심으로 한 번 먹어보고 맛있으면 바로 저녁에 와이프한테 해주고 별로면 그냥 제가 다 먹어야겠습니다.

후기 보니까 대부분 맛있어하는 것 같고 사진으로 보기에도 맛있어 보여서 괜찮을 것 같긴 합니다.

사이트를 계속 보면서 또 뭐 맛있는 거 없나 둘러보는데 홍게가 B급 16마리 내외로 2만6천원이라 엄청 저렴해보이고 소곱창도 300g에 14,300원이라 이것도 좋아보입니다.

이 새벽에 보면서 계속 군침만 흘리고 있네요.

소곱창은 수입산이지만 후기에 보니 곱도 꽉 차있고 맛있을 것 같아서 계속 보고있는 중입니다ㅋ

이제 그만보고 슬슬 정리하고 자야겠네요.

오늘은 점심에 애들 데리고 운동장에 가기로 했습니다.

가서 대충 라면이나 한그릇 먹고 다시 집으로 왔다가 애들 집에 데려다놓고 다시 청춘열차를 타러 가야하는데 일정이 좀 빡빡합니다.

4시에 열차 오는 거 탔다가 서울역가서 저녁 먹을 거 재료 사가지고 부모님집에 가서 밥 먹고 저녁에 또 열차 예매한 거 타고 집으로 올라와서 집에서도 술 한 잔 하기로 했습니다.

고기 잔뜩 먹고 올 거라서 너무 배부른 거 말고 간단하게 먹을 수 있는 걸로 사가지고 와야합니다.

아마도 회 한접시 먹지 않을까 싶은데 요즘 광어랑 우럭이 너무 비싸져서 판매할지 모르겠네요.

저번에 보니까 대방어가 있는데 광어는 없는 요상한 일도 생기고 요즘 횟집들도 머리 아플 것 같습니다.

암튼 빨리 반계탕이 도착해서 먹어보고 싶네욥^^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