엠에스아이대부에서 빌리는 것과 사채이자율 차이점

대부업과 불법사채의 차이를 아직 모르는 분들이 많아서 간단하게 글을 써보려고 합니다.

어차피 비슷한 돈이겠거니 하고서 일단 입금이 빠른 곳에서 빌린다는 분들도 있는데 두 곳의 서비스는 하늘과 땅 차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일단 대부업체의 경우 정식으로 등록을 해서 활동하는 업체를 말합니다.

제도권 대출업체의 마지노선이라고 보면 되며 법으로 규정되어 있는 최고금리를 준수하는 곳입니다.

현재 법정 최고금리는 연 20%이며 100만원을 빌려서 만기에 한꺼번에 갚겠다 하면 1년뒤에 120만원으로 갚는 조건입니다.

이자가 20만원이 붙는다고 봐야합니다.

하지만 사채시장은 다릅니다.

그곳은 사채이자율이 정해져있지 않고 사무실마다 조건이 다르기 때문에 무섭습니다.

60만원을 빌려줬다가 한달도 안되서 100만원으로 갚으라하는 경우도 있고 원금의 수십배가 넘는 돈을 가로챈 사무실도 있었습니다.

고작 100만원을 빌렸을 뿐인데 수백만원을 갚아도 아직 원금은 까지지도 않았다며 계속 찾아오는 일당이 검거되기도 했습니다.

반드시 등록된 업체를 통해서 빌려라

지인이 엠에스아이대부에서 빌리려고 하다가 동네에 명함이 뿌려져있길래 그걸 보고 연락을 해볼까하면서 카톡을 보낸적이 있습니다.

거기도 급한 돈은 빌려준다고 하고 어차피 한 200만원쯤 필요해서 빌리는거라 바로 현금을 받을 수 있는 곳이면 좋겠다 해서 명함을 보고 연락하기 전에 단톡방에 이를 공유한 겁니다.

그걸 보자마자 친구들이 다 미쳤다면서 명함보고 연락하지 말라고 난리도 아니었는데요.

동네에 뿌려져있는 명함이 바로 등록되지 않은 개인돈이며 그걸 빌리면 한달도 안되서 원금의 2배가 되는 돈을 갚아야 할 수도 있습니다.

실제로 30만원을 빌렸다가 2주일 뒤에 50만원으로 갚으라고 한 사무실도 있었는데 만약에 2주일뒤에 이를 갚지 못하면 연장비라고 해서 10~20만원이나 되는 돈을 더 요구한다고 합니다.

연장비가 붙고 거기에 또 이자가 붙으면 금방 원금만큼 돈이 추가로 불어나는 겁니다.

그렇기 때문에 돈을 빌리고 싶다면 최소한 등록된 대부업체를 이용하는 것이 좋습니다.

엠에스아이대부는 어떤 업체인가?

사이트명은 MSI이고 정식으로 대부업등록이 되어있는 업체입니다.

연 20%이내라는 조건을 준수하고 있으며 주소는 서초구 방배동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따로 중개수수료를 요구하지 않고 전화 한 통으로 심사부터 송금까지 원스톱으로 진행하는 곳이라서 급전이 필요한 분들이 많이 이용하는 곳입니다.

당일심사에 빠르면 30분 이내로 송금이 이루어지기 때문에 대기시간이 길지 않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주부님이나 자여업자나 프리랜서 등등 무방문으로 신청을 하는 곳이고 금액은 최대 3천만원까지 가능합니다.

상환은 1년에서 최대 5년까지이며 생활자금으로 빌릴 수 있으니 현금이 필요할때 신청하시면 됩니다.

무방문으로 본인 확인 후 유선심사 진행

코로나19로 인해서 요즘은 무방문으로 진행하는 것이 흔해졌습니다.

본인 확인을 하고서 유선으로 심사를 진행하는데 돈을 받은 후 계약서를 작성하시면 됩니다.

상환은 본인이 편한 방식으로 설정하면 되고 상담가능 시간은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입니다.

국내엔 정식으로 등록된 업체들이 많으니 다른 업체들을 살펴보고 본인이 편한 곳으로 선택해서 진행하셔도 무방합니다.

어차피 등록이 된 업체라면 조건은 비슷비슷할테니까요.

오늘은 사채이자율과 대부업체에 대한 이야기를 간단하게 정리해봤습니다.

소액이 필요하다고 해서 아무데서나 돈을 빌리면 나중에 갚을때 문제가 생길 수 있습니다.

동네에 있는 사무실에서 급전을 융통해야 하는 상황이라면 내가 얼마를 갚아야하는지 혹시나 연체가 되면 연장비는 얼마가 붙는지 다 확인해보시고 조건이 너무 빡세다 싶으면 그냥 안 쓰는게 낫습니다.

100만원 빌렸다가 몇 달 뒤에 500만원으로 갚게될 수도 있으니까요.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